구리, 시민행복 특별시

통합검색
국가상징(태극기)

구리소개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생태계

홈 구리소개 구리시역사 자연환경 생태계

산림

구리시는 구릉산(검암산)에서 아차산으로 이어지는 산맥을 경계로 서울과 접하고 있다. 구릉산에는 왕릉이 조성되어 있어 산림의 상태가 비교적 양호하며, 아차산 중간 이남 지역에도 발달한 자연 숲이 남아있다. 그러나 양 지역의 생태계는 망우로로 인하여 완전히 단절된 상태이다. 시의 절반 정도가 농경지와 시가지로 되어 있으며, 시 서쪽의 산지에 대부분의 숲이 있다. 숲이 차지하는 비중은 인공림과 자연림을 합쳐 농경지와 시가지를 합친 비중과 거의 같다. 산림 중에서 필요성이 상대적으로 높은 자연림의 경우는 전체 산림 비율에서 약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단, 아차산ㆍ구릉산 등에는 공원묘지가 조성되어 있는데 지도상으로는 이것이 숲은 비중으로 들어가 있기 때문에 만약 이를 제외하면 순수한 숲이 차지하는 비중은 일정 정도 줄어든다.

식물

구리시 삼림은 인공림이 49.7%, 자연림이 50.3%로 되어 있다. 인공림은 주로 아까시나무, 리기다소나무, 잣나무, 현사시나무로 되어 있다. 아차산의 경우 남쪽에 상대적으로 광범한 자연림이 형성되어 있는데, 녹지자연도 6등급의 인공림이 이러한 자연림 주변에 분포해 있다. 참나무류의 군집면적 비율은 시 전체 신림면적 비율의 약 34%에 이르는데, 상수리나무ㆍ 갈참나무ㆍ졸참나무가 주요한 수종이다. 조선 시대의 왕릉은 서울을 중심으로 사방 약 40㎞ 이내에 풍수지리에 따라 위치를 정했다. 대개는 남쪽에 안산(案山)을 바라볼 수 있는 곳이며, 주변에 울창한 수림이 형성되어있다. 현재 동구릉의 숲을 구성하고 있는 대표적 수종의 면적 비율을 보면, 우선능을 대표했던 수종인 소나무의 경우 약 12%이며 오리나무는 약 29%에 이른다. 또한, 참나무류의 경우 약 19%이다. 이밖에 무시하지 못할 비율을 점하고 있는 것이 아까시나무로서 약 14%를 차지하고 있다.

조류

구리시는 아차산 등 많은 산지를 포함하고 있지만, 서울과 인접한 도시지역이기 때문에 야생동물을 거의 볼 수 없다. 단, 조류의 경우 텃새와 철새를 포함하여 많은 종류가 발견되고 있다. 새들이 서식하는 대표적인 지역은 아차산과 동구릉의 산림 그리고 왕숙천 변이다. 이들 세 지역을 중심으로 조사한 결과 전체 32종의 새가 발견되었다. 이렇게 많은 종류의 새가 발견되는 이유는 구리 특유의 자연조건에서 찾을 수 있다. 구리는 서고동저 지형으로 서쪽에 산지가 있고 동쪽으로 갈수록 낮아져 왕숙천이 흐르고 있다. 즉, 산지와 강가의 자연조건이 모두 나타나 이 두 가지 환경에서 사는 새가 모두 서식할 수 있어서 많은 종류의 새가 발견된 것이다. 그러나 이렇게 많은 종류의 새가 발견되지만, 그 수는 일부 텃새를 제외하고 매우 적다. 그 이유는 구리가 대도시 인근 지역인 데다가 대기오염 등 각종 환경오염이 진행되고 있어서 많은 새가 서식하기에는 부적합하다는 데 있다. 구리시에서 볼 수 있는 32종의 새 중에 텃새는 18종이고, 철새는 12종 그리고 나그네새는 2종이다. 다음에서 종별로 알아보도록 하겠다.

여름 철새

  • 검은댕기해오라기
    먹이로는 하천가에서 소형 민물고기류나 개구리를 즐겨 먹는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쇠백로
    백로과 종류 중 크기가 가장 작으며, 황색 발가락으로 쉽게 구별된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중백로
    백조과 중형 종으로 서식지와 습성이 중대백로, 쇠백로와 유사하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중대백로
    왜가리 등과 함께 집단을 이루며 번식하는 백로과의 중대형 종으로, 집단번식처를 천연기념물로 보호하고 있다. 눈앞의 녹색 피부가 특징이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왜가리
    백로 종류와 습성이 유사하나 등이 잿빛이고 날개 끝이 검은 깃으로 덮여 있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제비
    제비와 습성이 비슷하나 사발 모양의 제비 둥지와는 다르게 호리병 모양의 둥우리를 만든다. 옅은 갈색 가슴에 점무늬가 세로 방향으로 이어진 모습이 흰 가슴의 제비와 구별된다. 왕숙천에서 확인되었다.
  • 알락할미새
    하천이나 냇가 주변에 서식하며 곤충류를 즐겨 먹는 여름 철새로, 파도치는 듯 날아다니는 모습이 특이하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꾀꼬리
    침엽수림, 혼효림의 중간 높이에 서식하며 대형 곤충, 나무 열매 등을 즐겨 먹는다. 눈언저리와 날개 끝의 검은 색을 제외하고는 온몸이 노란색이며 부리는 빨갛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겨울 철새

  • 재갈매기
    서해안의 하구, 해안가에서 주로 월동하는 겨울철새나 먹이를 찾으러 한강을 따라 상류로 올라오기도 한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쑥새
    참새목 소형 조류 중 대표적인 겨울 철새로 무리를 지어 월동한다. 농경지 주변의 낙엽활엽수 주변의 양지바른 곳에 집단을 이룬다. 아차산과 동구릉에서 발견되었다.
  • 큰밀화부리
    저산대의 낙엽활엽수에 서식하는데, 최근 그 수가 급격히 줄어 보기 드문 종류가 되었다. 날개 밑의 옆구리가 분홍색인 밀화부리와는 달리 잿빛을 띤 노란색으로 구별된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텃새

  • 흰뺨검둥오리
    늪이나 흐름이 느린 하천에서 풀씨나 나무 열매, 무척추동물 등을 먹는 비교적 흔한 오릿과 텃새로 갈대나 차포가 많은 곳에 숨어 지낸다. 왕숙천에서 확인되었다.
  • 황조롱이
    천연기념물 제323호로 지정 보호되고 있는 맹금 조류로서 맷과 조류 중 중형이다. 왕숙천 주위에서 확인되었다.

  • 구릉ㆍ산간 초지 등에 살며, 곡식이나 작은 곤충을 먹는다. 큰 소리로 꿩꿩 울고 후드득 날갯짓하여 자기과시를 하는 습성이 있다. 아차산에서 확인되었다.
  • 멧비둘기
    도시, 농촌, 산림 등에 넓게 분포하는 텃새이다. 왕숙천 변에서 확인되었다.
  • 오색딱따구리
    울창한 산림에 주로 분포한다. 동구릉에서 확인되었는데 동구릉의 숲을 보존하고 외부와 녹지 연결이 원활하다면 집단이 증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쇠딱따구리
    우리나라에 분포하는 딱따구리 무리 중 가장 작은 종으로 안정된 숲에서 나무줄기의 곤충유생을 잡아먹고 산다. 동구릉의 숭릉 근처 숲에서 한 쌍이 확인되었다.
  • 때까치
    농경지 주변의 관목림 등지에서 주로 관찰되는 친근한 텃새이다. 곤충류, 개구리 종류를 즐겨 먹는다. 남은 먹이는 나뭇가지에 찔러 보관하는 습성이 있다. 왕숙천 변에서 확인되었다.
  • 꾀꼬리
    침엽수림, 혼효림의 중간 높이에 서식하며 대형 곤충, 나무 열매 등을 즐겨 먹는다. 눈언저리와 날개 끝의 검은 색을 제외하고는 온몸이 노란색이며 부리는 빨갛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붉은머리오목눈이
    일반적으로 뱁새라고도 부르는 소형 조류로 야산의 관목림과 덤불에 주로 서식한다. 매우 흔한 텃새로 알려졌으나, 최근 야산의 개발로 급격히 줄었다. 왕숙천, 아차산, 동구릉에서 모두 발견되었다.
  • 진박새
    고산의 침엽수림을 선호하는 소형 조류로 박새와 달리 배가 흰 깃이며, 뺨과 뒷머리가 흰색으로 쇠박새와 구별된다. 아차산과 동구릉 내 숭릉 근처에서 확인되었다.
  • 곤줄박이
    낙엽활엽수림을 좋아하며 곤충류, 거미류, 식물 종자를 즐겨 먹는다. 박새류와는 달리 붉은 가슴과 노란 뺨이 특징이다. 동구릉의 숭릉 근처에서 확인되었다.
  • 박새
    번식기 이외에는 무리 생활을 하며 낙엽활엽수를 좋아하는 대표적 산새로, 곤충을 주로 먹으나 식물 종자도 먹는다. 흰 가슴에 턱에서부터 꼬리까지 이어지는 검은 띠가 특색이다. 아차산과 동구릉에서 확인되었다.
  • 멧새
    낮은 산지의 가장자리, 계류 주변의 관목숲에 서식하며 곤충과 식물 종자를 좋아한다. 동구릉의 숭릉 근처에서 확인되었다.
  • 노랑턱멧새
    관목림을 좋아하며 곤충 외 유충, 식물 종자를 주로 먹는다. 턱 밑과 눈 위쪽의 깃이 밝은 노란빛을 띠어 특징적이며, 5월경 울음소리가 매우 아름답다. 동구릉의 숭릉 근처에서 확인되었다.
  • 참새
    우리나라 대표적 텃새로 번식기 이외에는 무리 지어 생활한다. 왕숙천과 아차산, 동구릉에서 모두 확인되었다.
  • 어치
    일명 산까치라고 불리는 종으로 낙엽활엽수, 침엽수 및 그 혼효림 등지에 서식한다. 설치류, 뱀, 양서류, 조류의 알을 좋아하며 농작물, 참나무 열매 등을 먹는다. 아차산과 동구릉에서 확인되었다.
  • 까치
    우리나라 대표적인 텃새로 도시, 농촌을 가리지 않고 나무에 둥우리를 짓고 일 년 내내 한 지역에서 생활한다. 아차산, 동구릉, 왕숙천에서 모두 확인되었다.
  • 까마귀
    도시 근교·농가·고산 침엽수림 등 각지에 분포하며 온몸의 깃털이 검은 중대형 조류로서, 설치류·뱀·조류의 알·농작물·과일 등을 먹이로 한다.

나그네새

  • 새호리기
    봄, 가을에 관찰되는 나그네새로 여름에 드물게 번식하기도 하는 비교적 소형 맹금류이다. 새호리기는 새를 홀릴 정도로 재빠르게 작은 조류를 잡아먹는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 깜작도요
    봄, 가을철이면 쉽게 볼 수 있는 나그네새이다. 도요새 무리 중 소형 종으로 곤충, 갑각류 등을 즐긴다. 왕숙천에서 발견되었다.

담당부서 : 총무과

담당자 : 장현철

문의전화 : 031-550-2109

최종수정일 : 2020-08-28

quick link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