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시민행복 특별시

통합검색
국가상징(태극기)

문화관광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도지정문화재

홈 문화관광 소중한 문화유산 문화재 도지정문화재

문화재_도지정문화재 상세보기
제목 구리나만갑선생신도비
담당부서 담당자
작성일 2009-11-23 조회 3032
문의전화 031-550-2546
소재지 구리시 사노동 산163
지정번호 경기도유형문화재 제126호
문의부서 문화예술과
지정일자 1985.06.28
첨부 나만갑 00 (1).jpg 첨부파일 열기 또는 다운로드(206.5 kB) 빠른보기
01-02.jpg 첨부파일 열기 또는 다운로드(6.3 kB) 빠른보기
나만갑선생신도비.png 첨부파일 열기 또는 다운로드(3.5 MB) 빠른보기

나만갑 00 (1) 이미지 크게 보기

01-02 이미지 크게 보기

나만갑선생신도비 이미지 크게 보기

나만갑 선생 신도비(羅萬甲 先生 神道碑)

 

조선시대 문신인 구포(鷗浦) 나만갑의 생애와 가족 이야기를 적어 둔 비석이다.

비석은 평면 사각의 받침돌 위에 비석 몸통을 얹고

그 위에 팔작지붕 모양 지붕돌을 얹은 형태이다.

비문은 좌의정 김상헌이 짓고,

글씨는 송준길이, 비석 윗면의 비명 글씨는 손녀 사위 김수항이 썼다.

 

나만갑은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이 일어나던 해에 나서,

병자호란 6년 뒤인 1642년(인조 20) 50세에 세상을 떠났다.

1613년(광해군 5) 21세 때 진사시(進士詩)에 합격하여 성균관에 들어갔으나

1618년 선조의 계비(인목대비, 광해군의 계모)가 서궁(西宮, 지금의 덕수궁)에 유폐되자

고향 영천(지금의 영주)으로 내려가 독서하며 세월을 보내다가,

1623년 반정(反政)으로 인조가 들어선 후 순릉 참봉이 되었다.

 

1636년 병자호란 때

지방 군량을 관리하던 관향사(管餉使)로서 남한산성에 들어가

성 안에 양식을 공급하였고,

난이 끝난 후 누명을 쓰고 남해로 귀양갔다가

1639년에 풀려나 영주에서 세상을 떠났다.

 

뒷날에 좌의정으로 직이 올랐으며,

저서 <병자록(丙子錄)>과 <구포집(鷗浦集)>이 전한다.

 

지정고시 : 경기도고시 제186호(1985.09.16.)

변경고시 : 경기도제2청고시 제2008-5090호(2008.07.25.) 경기도보 제3515호.

* 찾아가는 길(대중교통) : "두레물골 정류장" 하차, 도보 이동 (붙임 파일 참고)

이전글, 다음글 보기
이전글 구리아차산3층석탑
다음글 갈매동도당굿

정보담당자 : 문화예술과 / 구선옥

전화 : 031-550-2546

quick link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